뉴스

택배기사들, 분류 작업 거부 철회…"인력 충원 고려"

택배기사들, 분류 작업 거부 철회…"인력 충원 고려"

박민하 기자 mhpark@sbs.co.kr

작성 2020.09.18 21:35 수정 2020.09.18 22: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는 21일부터 택배 분류 작업을 거부하겠다고 선언했던 4천여 명의 택배기사들이 작업 거부 방침을 철회했습니다.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위원회'는 인력 추가 충원 등 정부의 노력과 국민 불편을 고려한 결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대책위는 정부와 택배회사들이 밝힌 인력 추가 투입이 이뤄지면 노동시간을 줄이는 차원에서 오는 23일부터는 2시간 늦게 출근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