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안부, 윤미향 기소에 정의연 기부금 모집 등록 말소 여부 검토

행안부, 윤미향 기소에 정의연 기부금 모집 등록 말소 여부 검토

SBS 뉴스

작성 2020.09.14 23: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행안부, 윤미향 기소에 정의연 기부금 모집 등록 말소 여부 검토
검찰이 14일 정의기억연대(정의연) 전 이사장인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기소하면서 정부가 정의연의 기부금 모집 등록 말소 여부 검토에 나섰다.

행안부 관계자는 이날 "정의연 관련 검찰 기소 내용을 확인하고 있다"며 "기소 내용을 명확히 파악한 뒤 어떤 후속 조치를 할지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어느 정도 수준의 비위가 등록 말소에 해당하는지에 대한 규정은 명확하지 않아 검토에 시간이 걸릴 전망이다.

기부금품의 모집 및 사용에 관한 법률(기부금품법)에 따르면 기부금 모집자나 모집종사자가 모집·사용계획서와 달리 기부금품을 모집하거나 기부금품 모집 상황과 사용 명세를 나타내는 장부·서류를 갖추지 않은 경우 등에 해당하면 등록청이 '모집등록'을 말소할 수 있다.

기부금품 모집 등록이 말소되면 모금한 금품은 기부자에게 반환하도록 명령하게 된다.

또한 등록 말소에 해당하는 위반사항을 저지른 당사자는 3년 이하의 징역이나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다.

1천만원 이상의 기부금품을 모집하려는 단체는 행안부나 광역 지방자치단체에 모집 등록을 해야 한다.

모집 목표가 10억원을 넘으면 행안부에 등록해야 하는데 정의연은 이에 해당해 행안부에 등록돼있다.

윤 의원은 보조금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사기·지방재정법 위반·기부금품법 위반·업무상횡령·배임 등 총 8개 혐의로 불구속기소 됐다.

(연합뉴스/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