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인영 "DMZ 평화의 길 걸으면 北에 마음 전달될 것"

이인영 "DMZ 평화의 길 걸으면 北에 마음 전달될 것"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20.09.04 16: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인영 "DMZ 평화의 길 걸으면 北에 마음 전달될 것"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국민 모두가 DMZ 평화의 길을 걷기 시작하면 그 마음이 북쪽에 있는 당국자나 동포들한테도 그대로 전달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 장관은 오늘(4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최문순 강원도지사를 만난 자리에서 "DMZ를 중심으로 민통선 지역까지, 강원도에서부터 어떻게 DMZ를 평화 지대로 만들 것인가 이런 것과 관련한 구상들을 많이 해왔다"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이 장관은 내년부터 평화의 길 관련 사업들을 본격적으로 추진하려고 한다면서 강원도에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이 장관은 또 동해북부선이 연결돼 "남북 전체를 잇는 중요한 동맥 기능을 했으면 좋겠다"면서 "다시 금강산을 오갈 수 있는 시간의 문이 열리길 바라고, 기차를 타고 갔으면 좋겠다"고도 언급했습니다.

이 장관은 2024년 강원 동계 청소년 올림픽과 관련해서는 "제 2의 평창의 기적을 만들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최문순 지사는 "강원도가 (남북) 공동 주최할 수 있도록 앞장서 주시면 큰 영광일 것"이라면서 통일부의 지원을 요청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