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화 신정락, 코로나 확진…오늘 경기 개최 여부는?

한화 신정락, 코로나 확진…오늘 경기 개최 여부는?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작성 2020.09.01 17:16 수정 2020.09.01 17: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프로야구 한화의 신정락 투수가 국내 프로스포츠계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 여파로 2군 경기가 잇달아 취소됐고 1군 경기의 중단 여부도 논의하고 있습니다.

이성훈 기자입니다.

<기자>

신정락은 지난 29일부터 고열과 근육통·두통 증세를 보여 어제(31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프로야구 뿐만 아니라 국내 프로스포츠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신정락은 지금은 특별한 증상 없이 자가격리 중이며 가족 2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신정락의 최근 동선과 접촉자를 역학조사하는 한편 검사도 진행하고 있는데 아직까지는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은 상태입니다.

한화 2군에서 신정락과 접촉한 뒤 1군으로 올라온 선수 2명은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2군에서 머물고 있는 선수와 코칭스태프 등 40명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인원은 오늘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오늘 오후 서산에서 열릴 예정이던 한화와 두산의 2군 경기는 취소됐고 신정락이 최근 LG 2군 선수들을 접촉한 사실이 드러나 LG와 고양 히어로즈의 2군 경기도 열리지 않게 됐습니다.

잠시 후 여섯 반부터 잠실구장에서 예정된 한화와 두산의 1군 경기 진행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습니다.

두 팀 선수단이 잠실구장에서 몸을 풀고 있는 가운데 관계 당국의 결정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