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군인 5명 코로나19 추가 확진…장병 휴가 통제 일주일 연장

군인 5명 코로나19 추가 확진…장병 휴가 통제 일주일 연장

임상범 기자 doongle@sbs.co.kr

작성 2020.08.30 11: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군인 5명 코로나19 추가 확진…장병 휴가 통제 일주일 연장
군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5명이 나왔습니다.

국방부에 따르면 어제(29일) 확진자가 나온 경기도 성남 공군부대에서 실시된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 병사 3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대구의 육군 간부 1명도 추가 확진됐습니다.

이 간부는 지난 23일 최근 확진자가 발생한 종교시설을 방문했던 것으로 확인돼 군은 부대 병력 이동을 통제하고 정확한 동선 파악을 위한 역학 조사를 진행 중입니다.

경북 예천의 상근 예비역 병사 1명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모친이 어제 확진되면서 검사를 받았고, 부대 내 접촉자 4명은 검사에서 음성이 나왔습니다.

이로써 군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05명으로 늘었습니다.

이 중 84명이 완치됐고, 나머지는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보건당국 기준 군내 격리자는 981명, 군 자체 기준 예방적 격리자는 3천269명입니다.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지 않으면서 군은 이달 19일부터 31일까지 통제할 예정이었던 장병 휴가도 일주일 더 통제합니다.

다음 달 6일까지 장병 휴가·외박·외출·면회 등이 모두 통제됩니다.

국방부 관계자는 "정부 방침에 따라 '거리두기' 2단계 적용 기간을 9월 6일까지 연장하도록 전군에 지침을 내렸다"고 설명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