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커쇼, 7이닝 11K 1실점 쾌투…다저스 개인 통산 탈삼진 2위로

커쇼, 7이닝 11K 1실점 쾌투…다저스 개인 통산 탈삼진 2위로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작성 2020.08.21 12: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커쇼, 7이닝 11K 1실점 쾌투…다저스 개인 통산 탈삼진 2위로
미 프로야구 LA 다저스의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가 구단 역사상 통산 탈삼진 2위로 올라섰습니다.

커쇼는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의 T-모바일 파크에서 열린 시애틀 매리너스와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삼진 11개를 잡아내며 4안타 1실점 호투를 펼쳤습니다.

2008년 다저스에서 빅리그에 데뷔한 커쇼는 이날 개인 통산 탈삼진을 2천493개로 늘려 2천 486개인 구단 사상 탈삼진 종전 2위 돈 드라이스데일을 넘어섰습니다.

다저스 유니폼을 입고 가장 많이 삼진을 잡은 투수는 통산 3천 574개 중 2천 696개를 다저스 소속으로 기록한 돈 서턴입니다.

다저스는 커쇼의 호투 속에 6-1로 승리했고, 19승 8패, 승률 7할 4리로 메이저리그 전체 승률 1위 자리를 지켰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