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경두, 충북 제천 수해복구 현장 격려 방문…"총력 지원"

정경두, 충북 제천 수해복구 현장 격려 방문…"총력 지원"

임상범 기자 doongle@sbs.co.kr

작성 2020.08.16 19: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오늘(16일) 오후 충북 제천의 수해복구 현장을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했습니다.

정 장관은 "제천 지역이 특별재난 지역으로 선포될 만큼 피해가 극심하다"며 "총력을 다해 지원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국방부가 전했습니다.

국방부는 이달 3일부터 오늘까지 제천 지역에 육군 37사단 장병 등 병력 2천6백여 명과 굴삭기 등 장비를 투입해 수해 복구와 토사 제거 등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부석종 해군참모총장은 오늘 오후 경남 하동을 방문해 현장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해병대 1사단은 지난 14일부터 특별재난지역인 경남 하동군과 전남 구례군에 300여명의 병력과 장비 등을 투입해 도로 정비 등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국방부는 지난달 25일부터 이달 15일까지 총 병력 4만5천834명과 장비 4천324대를 대민지원에 투입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