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북한, 장마전선 북상에 긴장…"앞으로 더 많은 비, 대책 철저히"

북한, 장마전선 북상에 긴장…"앞으로 더 많은 비, 대책 철저히"

김태훈 국방전문기자 oneway@sbs.co.kr

작성 2020.08.02 16: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북한, 장마전선 북상에 긴장…"앞으로 더 많은 비, 대책 철저히"
장마전선 북상에 따른 비 피해 우려에 북한도 잔뜩 긴장하고 있습니다.

리영남 기상수문국 부대장은 오늘(2일) 조선중앙TV에 출연해 "1일부터 현재까지 전국에서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면서 "황해남북도 남부 지역, 평안북도 산간 지역 등에서 2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렸다"고 전했습니다.

특히 "앞으로 장마전선이 저기압골과 합류되면서 이보다 더한 폭우를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릴 것이 예견된다"면서 폭우가 이어지겠다고 경고했습니다.

이 부대장은 강·하천 유역에서는 비가 최대 500㎜ 이상까지도 내릴 가능성이 있다면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그는 "앞으로 위험성이 커가는 데 따라서 대책을 더욱 철저히, 더욱 강하게 세워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북한 관영 라디오 조선중앙방송도 '폭우와 많은 비 주의 경보' 소식을 전하면서 "모든 부문에서는 폭우와 많은 비에 의한 피해가 없도록 철저한 안전대책을 세워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방송에 따르면 내일까지 예상되는 강수량은 서해안 일부 지역과 강원도 내륙 40∼70㎜, 자강도·함경남도·강원도 바닷가 지역 20∼40㎜ 등입니다.

(사진=조선중앙TV 화면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