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여주 청미천 원부교 '홍수경보' 발령…주민 200명 대피 중

여주 청미천 원부교 '홍수경보' 발령…주민 200명 대피 중

제희원 기자 jessy@sbs.co.kr

작성 2020.08.02 11: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홍수경보가 내려진 경기 여주시 청미천 원부교 인근 마을 지역 주민들이 긴급 대피하고 있습니다.

여주시는 청미천 원부교에 내려진 홍수주의보가 오늘(2일) 아침 8시 50분부터 홍수경보로 한 단계 격상됨에 따라 원부리 마을 주민 200여 명을 대피시키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여주시는 원부교 부근의 수위가 심각 단계인 7.6m에 거의 근접한 7.3m까지 오르면서 고지대인 점동초·중학교로 주민들을 이동시키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