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시간당 100㎜ '물폭탄' 안성…산사태로 1명 사망·1명 실종

시간당 100㎜ '물폭탄' 안성…산사태로 1명 사망·1명 실종

제희원 기자 jessy@sbs.co.kr

작성 2020.08.02 11:29 수정 2020.08.02 11: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시간당 100㎜ 물폭탄 안성…산사태로 1명 사망·1명 실종
시간당 100㎜가 넘는 폭우가 쏟아진 경기 안성에서 산사태로 1명이 매몰돼 숨지고 1명이 실종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오늘(2일) 아침 7시 10분쯤 산사태가 발생한 안성시 일죽면의 한 양계장 근처에서 2시간에 걸친 수색 끝에 토사에 매몰돼 숨진 58살 A씨의 시신을 수습했습니다.

집 안에 함께 있던 A씨의 아내와 딸 등 다른 가족 3명은 산사태 직후 탈출했지만, A씨는 미처 빠져나오지 못한 걸로 추정됩니다.

또 아침 7시 50분쯤 안성시 죽산면의 한 주택에도 산사태로 토사가 덮쳐 73살 A씨가 실종 상태입니다.

앞서 아침 7시쯤에는 중부고속도로 일죽IC 인근 도로에 토사가 밀려들고 나무가 쓰러져 일부 구간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