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충북선·태백선 전 구간, 영동선·중앙선 일부 구간 운행 중단

충북선·태백선 전 구간, 영동선·중앙선 일부 구간 운행 중단

제희원 기자 jessy@sbs.co.kr

작성 2020.08.02 11: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충북선·태백선 전 구간, 영동선·중앙선 일부 구간 운행 중단
강원도와 충청 지역 등에 내린 집중호우로 충북선과 태백선 철도 전 구간 열차 운행이 중단됐습니다.

영동선과 중앙선 일부 구간에서도 열차 운행이 차질을 빚고 있습니다.

코레일에 따르면 충북선은 삼탄∼공전역 간 선로 토사 유입으로 오늘(2일) 오전 6시 첫 차부터 전 구간(제천∼대전) 열차 운행이 중단됐습니다.

물에 잠긴 충북선 삼탄역 철도 (사진=코레일 충북본부 제공, 연합뉴스)
태백선도 입석리∼쌍용역 간 선로 토사유입으로 전 노선(제천∼동해)에서 열차 운행이 중단됐습니다.

영동선은 현동∼분천역 간 선로에 토사가 쌓이면서 아침 8시부터 동해∼영주 구간 열차 운행이 중단됐습니다.

중앙선은 연교∼구학역 간 선로 토사 유입으로 오전 9시 30분쯤부터 원주∼영주역 간 열차가 다니지 못하고 있습니다.

중앙선 ITX-새마을호는 청량리∼영주 간 전 구간 운행이 중단됐습니다.

코레일은 선로에 토사가 유입된 구간에 긴급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며, 복구에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돼 다른 교통 수단 이용을 부탁했습니다. 

(사진=코레일 충북본부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