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내일까지 최고 250mm '물폭탄'…비 피해 대비해야

[날씨] 내일까지 최고 250mm '물폭탄'…비 피해 대비해야

SBS 뉴스

작성 2020.08.02 00: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밤이 되자 중부지방 곳곳의 빗줄기가 다시 굵어지기 시작했습니다. 자세한 날씨 상황, 기상센터 연결해 알아봅니다.

남유진 캐스터, 현재 비가 어디에서 강하게 내리고 있나요?

<캐스터>

네, 지금 수도권과 충북 북부를 중심으로 강한 비가 집중되고 있습니다.

방금 전까지 서울에도 많은 많은 비가 쏟아졌는데 지금은 많이 잦아들었고, 지금은 주로 경기도 여주와 세종 또 충북 제천을 중심으로 매우 거센 비가 집중되고 있습니다.

이렇게 지도에 붉은색으로 표시된 부분이 시간당 10~30mm로 매우 강한 비가 집중되는 곳인데요, 오늘 오전까지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집중될 것으로 보여서 늦은 시간까지 피해 입지 않도록 대비를 철저히 해주셔야겠습니다.

이에 따라 지금 수도권과 영서, 충북 북부를 중심으로는 호우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앞으로 이 주의보는 더욱더 확대, 강화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내일까지 수도권과 영서 지역에 많은 곳은 250mm 이상이 내리겠고 충청도에도 최고 150mm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전북과 경북의 비는 오늘이면 그치겠지만 중부지방, 특히 수도권과 영서 지역은 계속해서 비 예보가 나와 있습니다.

오늘 낮에는 빗줄기가 잠시 약해지겠지만 밤부터는 또다시 강해지겠습니다.

이렇게 주로 취약 시간대에 강한 비가 집중되는 만큼 철저히 대비를 해주시는 게 좋겠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