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남부 오늘까지 장맛비→더위 시작…중부는 주말 폭우

SBS 뉴스

작성 2020.07.31 10:25 수정 2020.07.31 10: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오늘(31일) 낮까지 충청과 남부 곳곳에 또 한차례 집중호우가 쏟아지겠습니다. 남부의 장맛비가 오늘 끝이 나면 이제부터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겠습니다 자세한 상황, 기상센터 연결해 알아봅니다.

김수민 캐스터.

<캐스터>

7월의 마지막 날인 오늘도 계속해서 장맛비 소식이 들려옵니다.

현재 레이더 영상 보시면 지금 충청과 영남, 호남 지역을 중심으로 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장마전선이 아침에 비해 점차 북상하면서 호남과 영남 지역의 빗줄기는 많이 약해졌지만 지금 충청 지역을 중심으로 강한 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들 지역 현재 호우특보까지 내려지면서 많게는 시간당 20mm 안팎의 강한 빗줄기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따라서 앞으로 충청 지역의 호우특보는 더 확대될 전망입니다.

오늘 낮까지 충청과 호남 지역에 또다시 집중호우가 쏟아지면서 이들 지역 최고 150mm 이상, 그 밖의 남부지방으로도 80mm가량의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장맛비는 오늘 낮이면 끝나겠지만 서울을 포함한 내륙 곳곳으로는 오후부터 밤사이 강한 소나기구름도 만들어지겠는데요, 돌풍과 벼락을 동반해서 많게는 60mm가량의 많은 비를 퍼붓겠습니다.

남부 지방의 장맛비는 오늘로써 끝이 나겠지만 그 자리에 무더위가 대신하겠습니다.

현재 동해안과 전남, 영남, 제주도에는 폭염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 낮 기온 보시면 서울이 29도, 대구는 34도까지 치솟으면서 무척 덥겠습니다.

이제 중부 지방의 장맛비만 남아있는데요, 특히 내일과 모레 중북부 지역을 중심으로 강하고 많은 비가 집중되겠습니다.

(김수민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