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브스타] 임영웅 "중3 때 촛불로 하트 만들어 고백…결과는 실패"

[스브스타] 임영웅 "중3 때 촛불로 하트 만들어 고백…결과는 실패"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07.24 14: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임영웅 "중3 때 촛불로 하트 만들어 고백…결과는 실패"
가수 임영웅이 가슴 아픈 짝사랑 경험을 털어놓았습니다.

어제(23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에 출연한 임영웅은 과거 고백 일화를 공개했습니다. 그는 "난 이벤트를 굉장히 사랑하고 좋아하는 남자"라면서 "내가 바야흐로 중학교 3학년 때였다"고 말문을 열었습니다.

임영웅은 이어 "그녀의 집 앞 놀이터에서 촛불로 하트를 만들어서 케이크와 꽃을 들고 서 있었다"고 말해 기대를 모았지만, "전화로 그녀를 불렀지만 아예 나오지 않았다"는 반전 결과를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 임영웅은 '국민 남사친'으로 변신해 고백 멘트를 선보이기도 했는데요, 그는 "나는 너랑 친구 하기 싫어. 애인하자. 내일 예쁘게 입고 나와"라는 박력 있는 멘트로 보는 이들을 설레게 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고백 거절한 그분 지금 땅 치고 후회할 듯", "촛불 이벤트라니 정말 로맨틱하다", "중학교 때부터 이미 감성적이었군" 등 훈훈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방송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