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맛남의 광장' 김희철X김동준, '가지 냉라면' 대결 승리…백종원 "창의성에서 높이 평가'

'맛남의 광장' 김희철X김동준, '가지 냉라면' 대결 승리…백종원 "창의성에서 높이 평가'

SBS 뉴스

작성 2020.07.24 03: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맛남의 광장 김희철X김동준, 가지 냉라면 대결 승리…백종원 "창의성에서 높이 평가
백종원이 택한 시청자 레시피는 어떤 것?

23일에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시청자들이 보내준 레시피로 대결을 펼치는 농벤져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형재팀과 동희팀 두 팀이 만든 음식을 시식했다. 블라인드 시식을 통해 완벽한 추리를 한 백종원은 두 가지 요리 중 승리팀을 선정했다.

그는 "이것이 (또땅딸롱) 동남아에서 먹어본 음식이라면 맛의 완성도는 이 쪽이 더 우세하다"라고 했다.

이어 그는 "그런데 창의성은 가지 냉라면이 더 낫다"라며 "보통 가지를 기름에 튀겨먹는 게 일반적인데 이렇게 먹는 방법도 있다는 걸 알려줬다는 게 좋은 것 같다. 가지 냉국이 있다고 했잖냐"라고 설명했다.

그리고 그는 "전체적인 점수를 준다면 냉라면에 승리를 주고 싶다"라고 했고, 이에 김희철과 김동준은 괴성을 지르며 기뻐했다.

미스터리 셰프 추리에 성공했다는 것을 알게 된 백종원은 "내 예상이 맞았지?"라며 흡족해했고, 이에 김희철은 "동준이가 소스 만들고 제가 재료 손질을 하는데 형님은 칼질로도 알아채실 것 같았다. 그래서 최대한 양선배한테 맞춰서 썰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자 백종원은 "가지 폭이 딱 일정해서 정말 놀랐다"라며 일취월장한 김희철의 칼질을 칭찬했다.

이에 김희철은 "완전 신경 써서 칼질을 한 거다"라며 "이긴 게 말도 안 될 정도다. 승부 조작 수준이다. 우리는 무조건 졌다고 생각했다. 방송 보시면 놀라실 거다"라며 승리의 기쁨을 만끽했다.

(SBS funE 김효정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