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브스타] 한소희, 과거 '문신'에 담은 의미…"할머니와 함께 있고 싶어서"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07.23 15: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한소희, 과거 문신에 담은 의미…"할머니와 함께 있고 싶어서"
배우 한소희가 자신의 과거 사진에서 대중들의 눈길을 끌었던 문신에 담긴 의미를 공개했습니다.

지난 20일 디스패치에 따르면 한소희는 자신의 과거 문신에 대해 "할머니는 제게 전부다. 언제나 할머니와 함께 있다는 마음으로 할머니의 탄생화를 새긴 것"이라며 문신의 의미를 밝혔습니다.


부모님 이혼 후 5살 때부터 할머니 손에 자란 한소희는 자신의 SNS를 통해 꾸준히 할머니에 대한 사랑을 드러내 왔는데요, 할머니 사진을 올리며 늘 '내 전부'라는 수식어를 붙이기도 했습니다.

그의 할머니 역시 한소희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보여줬습니다. 한소희가 공개한 할머니에게 받은 메시지들을 보면 "소희 늦게 자서 못 깨우겠다", "소희야 추운데 힘들지. 건강 잘 지키고 있어요. 사랑해" 등 따뜻한 말들로 가득했습니다.


앞서 한소희는 흡연, 문신 등 자신의 과거 모습을 둘러싼 일각의 부정적인 시선에 대해 "그때도 지금도 똑같은 내 모습"이라며 개의치 않는다는 반응을 보였는데요, 한소희의 문신에 담긴 특별한 의미를 접한 누리꾼들은 "문신만 보고 욕하던 사람들 생각하면 화난다", "한소희랑 할머니 오래오래 행복했으면", "진짜 뭉클해진다" 등 훈훈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한소희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