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산책 중 야생 곰 마주친 여성…'하나 둘 셋, 찰칵'

SBS 뉴스

작성 2020.07.22 17: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 클릭> 두 번째 검색어는 야생 곰과 위험한 '셀카'입니다.

멕시코 북부의 공원입니다.

산책을 하던 중 곰을 만났습니다.

사람 키보다 더 커 보이는데요.

곰은 점점 가까이 오더니 여성과 딱 붙어 있습니다.

두 발로 서서 한참이나 맴돌면서 관심을 보였는데요.

다행히 별일은 없었지만 여성의 행동이 무모했다는 반응이 나왔습니다.

사실 매우 위험한 순간인데도 휴대전화로 곰과 함께 사진을 찍으려고 한 것인데요.

멕시코 여성, 야생 곰과 위험한 셀카
급하게 찍어서 초점이 맞진 않는 사진 속에는 여성의 얼굴 위쪽과 곰의 얼굴이 담겼습니다.

사진을 본 사람들은 '강철 심장'이라며 감탄하기도 했지만, 무모한 행동이라고 비판하고 있는데요.

그런데 이날 근처 주택가에서도 같은 곰으로 보이는 곰이 다른 행인에게 접근하는 영상이 추가로 올라왔습니다.

곰의 사진과 영상이 화제가 되면서 이 곰은 당국의 추적을 받게 되는데요.

당국은 곰을 만났을 때 달아나지 않고 자리에 가만히 있는 것은 올바른 대응이지만, 함께 사진을 찍는 등의 행동은 매우 위험하다고 충고했습니다.

누리꾼들은 "이게 바로 목숨 건 셀카군요. 심장 쫄깃해진다ㅠㅠ" "근데 곰이 왜 이렇게 자연스럽죠? 곰 인형 탈 쓴 사람 아님?ㅋㅋ"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자료출처 : 트위터 AsiEsMonterrey)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