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중국, 해외 입국 승객에 코로나 음성 증명서 제출 의무화

중국, 해외 입국 승객에 코로나 음성 증명서 제출 의무화

김정기 기자 kimmy123@sbs.co.kr

작성 2020.07.21 15: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중국, 해외 입국 승객에 코로나 음성 증명서 제출 의무화
중국의 코로나19 확산세가 안정기에 접어든 가운데 중국 당국이 해외에서 항공편을 이용해 입국하는 국내·외 승객에게 탑승 전 핵산검사 음성 증명서를 제출하도록 했습니다.

신랑망 등에 따르면 중국 민항국과 해관총서, 외교부는 어제(20일) 항공편을 이용해 중국으로 입국하는 모든 승객은 항공편 탑승 전 5일 이내 검사한 음성 증명서를 제출해야 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중국 당국은 승객들이 출발지 주재 중국 외교 공관에서 지정한 의료기관에서 핵산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중국 국적 승객은 의료기관에서 받은 음성 증명서를 중국 당국이 배포한 코로나19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제출하도록 했습니다.

외국 승객은 음성 증명서를 주재국 중국 외교공관에 제출한 뒤 '건강 상태 증명서'를 발급받아야만 항공편에 탑승할 수 있습니다.

만약 가짜 증명서를 제출할 경우 법적인 책임을 물도록 하겠다고 중국 당국은 전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