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브스타] 방송 중 '혼술'하다 눈 풀린 장도연…"다 나가주세요" 깜찍 주사

[스브스타] 방송 중 '혼술'하다 눈 풀린 장도연…"다 나가주세요" 깜찍 주사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07.20 16: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방송 중 혼술하다 눈 풀린 장도연…"다 나가주세요" 깜찍 주사
개그우먼 장도연이 방송 중 '혼술' 후 진짜 취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장도연은 직접 손질한 우럭 회로 '먹방'을 선보였습니다. 내공 가득한 손놀림으로 회를 손질하고 수제 양념장을 뚝딱 만들어내는 것은 물론, 남은 재료를 모아 직접 매운탕까지 끓여 우럭 한 상을 완성했습니다.


장도연은 자신이 끓인 매운탕 맛에 감탄하며 '혼술'을 즐겼는데요, 이어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취기가 오른 모습으로 등장해 큰 웃음을 선사했습니다. 이 모습을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다른 출연진들도 "눈이 풀렸다"며 장도연의 취한 모습을 놀렸습니다.


실제로 장도연은 인터뷰에서 "오늘 하루를 이렇게 정의하고 싶다"며 "마이 라이프 이즈 비지. 벗 아임 소 스페셜(내 삶은 바쁘다. 그러나 난 특별해)"라며 엉뚱한 말을 늘어놓았습니다. 이어 눈을 질끈 감은 채 미소를 보이고는 "취했나 봐요. 다 나가주세요. 아임 드렁큰(나는 취했다)"라며 깜찍하게(?) 주사를 부리기도 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진짜 귀엽다", "매운탕에 얼큰하게 취했네", "저건 진짜 취한 거다"라며 유쾌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출처=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