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브스타] '母 채무 논란' 휩싸인 한소희…오랜 친구가 밝힌 뭉클한 증언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07.20 11: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母 채무 논란 휩싸인 한소희…오랜 친구가 밝힌 뭉클한 증언
배우 한소희가 모친 채무 논란을 인정하며 사과를 전한 가운데, 한소희의 친구로 추정되는 누리꾼이 남긴 댓글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지난 1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부부의 세계 연예인 엄마 사기'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작성자는 인기리에 방영한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주목받은 연예인의 어머니에게 사기를 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누리꾼들은 본문의 정황을 토대로 해당 연예인이 한소희일 것으로 추측하며 실명을 언급하는 댓글을 이어갔는데요, 반면 일부 누리꾼들은 "딸은 당사자도 아닌데 무슨 죄냐"며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그런데 이후 본인을 한소희의 친구라고 주장하는 이가 해당 게시물에 직접 댓글을 남겨 주목을 받았습니다. 댓글 작성자는 "제 친구 소희는 초등학교 때 엄마 아빠 없다고 놀림 받아도 그저 해맑게 웃던 애였고, 졸업식에 할머니가 와도 부끄러운 기색 없이 행복해하던 아이"라며 한소희의 어린 시절을 밝혔습니다.

이어 "중학교 때부터 남한테 빚지는 거 싫어해서 그 작은 떡꼬치도 다 자기 돈으로 남 사주던 애"라며 "지금도 그 바보 같은 이소희는 무조건 '내가 살게'라는 말이 버릇처럼 나오는 애고, 제가 돈이 부족해 아르바이트를 알아보자 제 꿈에 집중하라며 선뜻 자기 통장 잔고에서 10만 원 뺀 122만 원을 전부 보내준 애"라고 회상했습니다.

그러면서 그는 "안 믿으셔도 된다. 소희가 지금 받을 고통을 생각하면 목 끝까지 눈물이 차서 전화도 못하는 내가 한심해 이렇게 글 남긴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댓글 읽으면서 울컥했다. 두 분 우정 응원한다", "좋은 사람 곁엔 좋은 사람만 있는 법"이라는 댓글을 달며 한소희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앞서 한소희는 폭로글이 게재된 다음날인 19일 직접 운영하는 블로그에 사과글을 올렸습니다. 그는 부모님 이혼 후 할머니의 보살핌 아래 자란 가정사를 밝히며 “나도 모르게 늘어간 빚의 금액은 감당할 수 없이 커져 있었다. 피해자분들과 이번 일을 통해 상처받았을 모든 분에게 사과드린다"고 전했습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한소희 블로그, 9아토엔터테인먼트)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