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우새' 하하 "김종국만 OK하면 결혼 가능…서장훈 재혼보다 김종국 초혼 응원"

'미우새' 하하 "김종국만 OK하면 결혼 가능…서장훈 재혼보다 김종국 초혼 응원"

SBS 뉴스

작성 2020.07.20 00: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미우새 하하 "김종국만 OK하면 결혼 가능…서장훈 재혼보다 김종국 초혼 응원"
하하가 김종국의 결혼을 응원했다.

19일에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하하가 스페셜 MC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하하는 "오늘 셋째 딸 돌사진을 찍고 왔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종국의 어머니는 "아들 둘에 딸 하나 얼마나 좋냐. 부자다. 돈이 필요 없겠다"라고 했다.

그러자 하하는 "아니다. 돈이 필요하다. 지금 돈이 제일 필요하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욕심이 너무 많지 않냐는 말에 하하는 "이제 끝입니다. 묶는 걸로 끝이다"라고 덧붙였다.

김종국과 절친한 하하는 김종국 어머니에게 "걱정하지 마시라. LA건은 이야기하지 않겠다"라고 하기도 했다. 이때 신동엽은 김종국의 초혼과 서장훈의 재혼 중 누가 더 빠르겠냐고 물었다.

이에 하하는 "사실은 종국이 형이 OK만 하면 갈 수 있는 상황. 종국이 형한테 호감이 있는 여성분들이 많다"라며 "응원은 초혼에 더 하는 편이다. 장훈이 형은 결혼식 때 되게 행복해하셨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SBS funE 김효정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