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류현진, 19일 두 번째 등판서 6이닝 투구 예정

류현진, 19일 두 번째 등판서 6이닝 투구 예정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20.07.18 11:0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류현진, 19일 두 번째 등판서 6이닝 투구 예정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류현진이 두 번째 실전 등판에서 투구 이닝과 투구 수를 늘려 정규리그 개막 준비에 박차를 가합니다.

MLB닷컴은 류현진이 내일 로저스센터에서 열리는 청백전에 등판해 6이닝을 던질 예정이라고 오늘 전했습니다.

이어 이는 25일 탬파베이 레이스와 정규리그 개막전에 맞춰 류현진이 완벽한 몸 상태에 근접하는 것을 의미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류현진은 지난 14일 처음으로 청백전에 등판해 5이닝 동안 삼진 4개를 솎아내며 4피안타로 1실점(1자책점) 했습니다.

공 59개를 던져 40개를 스트라이크 존에 꽂아 넣었습니다.

마운드에서 내려온 뒤 류현진은 불펜에서 좀 더 공을 던지고 어깨를 예열했습니다.

닷새 만에 다시 서는 마운드에서 류현진은 제구를 점검하고 무관중 상황에서 적응력도 키울 예정입니다.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이 공식으로 발표하지 않았지만, 자유계약선수로 4년간 8천만 달러에 영입한 류현진이 개막전 선발이라는 데 이견은 거의 없습니다.

일정을 보면, 류현진의 개막전 실전 등판은 19일이 마지막입니다.

토론토는 22∼23일 보스턴 레드삭스와 연습 경기를 치르고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로 이동해 탬파베이와 치를 개막전을 준비합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