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덕희, 국내 실업 테니스 무대 데뷔전서 완승

이덕희, 국내 실업 테니스 무대 데뷔전서 완승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작성 2020.07.14 15: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덕희, 국내 실업 테니스 무대 데뷔전서 완승
이덕희(22·서울시청)가 제1차 한국실업테니스연맹전 및 전국종별대회 남자단식 16강에 진출했습니다.

현대자동차 후원을 받는 이덕희는 강원도 양구테니스파크에서 열린 대회 나흘째 남자 단식 2회전에서 심성빈(의정부시청)을 2-0(6-2 6-0)으로 물리쳤습니다.

이덕희가 전국체전을 제외한 국내 실업 대회에 출전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청각장애 3급인 이덕희는 중·고교 시절부터 외국에서 열리는 국제테니스연맹(ITF) 퓨처스 대회와 남자프로테니스(ATP) 챌린저 대회를 뛰느라 국내 대회에 나올 기회가 적었습니다.

이번 대회 남자 단식에는 세계 랭킹 245위 남지성(세종시청)이 1번 시드를 받았고, 254위 이덕희가 2번 시드를 받는 등 권순우(70위·CJ 후원)와 정현(142위·제네시스 후원)을 제외한 국내 상위 랭커들이 대부분 출전했습니다.

정윤성, 홍성찬, 임용규 등도 이번 대회 정상에 도전합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