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브스타] '붙임성 갑' 빈지노가 조세호 처음 만나 '20분' 만에 한 행동

[스브스타] '붙임성 갑' 빈지노가 조세호 처음 만나 '20분' 만에 한 행동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07.13 14: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붙임성 갑 빈지노가 조세호 처음 만나 20분 만에 한 행동
래퍼 빈지노의 남다른 붙임성이 돋보이는 일화가 공개됐습니다.

지난 11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온앤오프'에는 빈지노의 연인이자 독일 출신 모델 스테파니 미초바가 출연했습니다. 미초바는 빈지노의 군 전역을 기다린 덕분에 '외국인 꽃신 1호'라는 별명을 얻었는데요, 이날 방송에서 빈지노와의 달콤한 일상을 공개하며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하기도 했습니다.
빈지노는 이날 미초바를 응원하기 위해 촬영장까지 동행하며 애정을 과시했는데요, 출연진을 향해 밝은 미소로 인사를 건네는 빈지노를 본 조세호가 빈지노와의 첫 만남을 회상했습니다.

조세호는 "남창희와 함께 간 행사에서 빈지노를 처음 만났는데, 그때 빈지노가 대기실에 찾아와 인사를 건네며 '전화번호 좀 알려달라'고 하더니 저랑 남창희랑 빈지노랑 셋이 있는 단체 대화방을 만들었다"고 털어놓았는데요, "만난 지 불과 20분 만에 일어난 일"이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습니다.
조세호는 이어 "빈지노가 그만큼 붙임성이 있다. 너무 편하게 다가온다"고 덧붙였고, 이를 들은 다른 출연진들도 "빈지노는 힙하고 멋진 음악을 하는데 동시에 건전하고 밝은 느낌이 있다"며 빈지노를 칭찬했습니다.

(사진=tvN 온앤오프 방송화면 캡처, 일리네어 레코즈)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