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신규 확진 50명 중 광주 15명…수도권 · 대전도 확산

신규 확진 50명 중 광주 15명…수도권 · 대전도 확산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20.07.09 10:12 수정 2020.07.09 11:1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신규 확진 50명 중 광주 15명…수도권 · 대전도 확산
어제(8일) 하루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50명 늘었습니다.

전날 60명대보다는 다소 줄어든 것이지만 지역 감염이 꼬리를 물면서 계속 확산하는 데다 해외 유입도 지속적 증가세를 보여 추가 확산의 우려가 큽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0명 늘어 누적 1만 3천293명이라고 밝혔습니다.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63명)보다 13명이 감소한 것이지만, 이달 들어 일별로 51명→54명→63명→63명→61명→48명→44명→63명→50명의 흐름을 보이면서 이미 4차례나 60명대를 넘어선 터라 결코 안심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 경로를 보면 지역 발생이 28명, 해외 유입이 22명입니다.

지역발생 28명을 시도별로 나눠보면 광주가 15명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 4명, 경기 1명, 인천 2명 등 수도권이 7명이고 그 외에 대전에서 6명이 나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