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안영미, 4개월 전 이미 유부녀…"남편은 180cm 회계사"

안영미, 4개월 전 이미 유부녀…"남편은 180cm 회계사"

SBS 뉴스

작성 2020.07.05 11:46 수정 2020.07.05 12: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미지
개그우먼 안영미가 지난 2월 이미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인 유부녀가 된 가운데 그의 남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안영미는 지난 3일 유튜브 채널 '비보티비'에서 "2월 28일 혼인신고를 했다."면서 "지금 남편이 미국에 가 있다. 4개월째 미국에 가 있어서 생이별 중"이라고 했다.

앞서 안영미는 지난 2015년 소녀시대 써니가 진행하는 라디오에 패널로 출연했다가 청취자로부터 '소개팅하자'는 문자를 받고 즉석에서 전화연결을 해 연인으로 발전했다.

안영미의 180cm의 훈남 회계사라는 것만 알려졌으나 구체적인 내용은 전해지지 않았다. 현재 미국에 있고 두 사람은 결혼식도 올리지 않은 채 혼인신고만 한 상태다. 이 때문에 안영미가 최근 영어학원을 다니며 영어공부에 매진한 것으로 전해졌다.

'비보티비'에서 신봉선이 "왜 싱글행세를 했나."라고 다그치자 안영미는 "만나는 사람마다 '나 혼인 신고 했어'라고 열심히 퍼트리고 다녔다. 그런데 아무도 궁금해하지 않더라. 아파트 주민에게까지 얘기했다. 지나치게 퍼지지 않아서 나도 깜짝 놀랐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