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일본 규슈지방 폭우…최소 13명 실종

일본 규슈지방 폭우…최소 13명 실종

김영아 기자 youngah@sbs.co.kr

작성 2020.07.04 17:04 수정 2020.07.04 17:1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고 있는 구마모토현을 중심으로 한 일본 남부 규슈 지방에 많은 비가 내려 인명과 재산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구마모토현에서만 이번 호우로 인한 산사태와 강의 범람 등으로 최소 13명이 실종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또 최소 2명이 산사태 현장에서 구조됐지만 심폐정지 상태입니다.

4일 오전 폭우로 인한 산사태로 구마모토현 마을인 아시키타마치 주변이 흙더미에 묻혀 있다. (사진=교도, 연합뉴스)오늘(4일) 새벽부터 쏟아진 폭우로 구마모토현을 흐르는 구마 강의 상·하류 구간에 걸쳐 적어도 7곳에서 범람이 발생해 히토요시시 등 주변 마을이 물에 잠겼습니다.

폭우가 집중된 구마모토현 아마쿠사시에선 시간당 최대 강수량이 98㎜, 미나마타시에선 24시간 총강수량이 500㎜에 달했습니다.

4일 폭우 때문에 강이 범람해 물에 잠긴 구마모토현 히토요시시의 모습. 주민들이 주택 지붕 위에 올라가 구조를 기다리고 있다. (사진=교도, 연합뉴스)일본 국토교통성은 이번 폭우로 구마모토현에서 15건, 가고시마현에서 1건 등 최소 16건의 산사태가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두 현에서는 총 9만2천여가구, 20만여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