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안지영, 우지윤 SNS 언팔…볼빨간사춘기 불화설 재점화

안지영, 우지윤 SNS 언팔…볼빨간사춘기 불화설 재점화

SBS 뉴스

작성 2020.07.03 16:25 수정 2020.07.03 16: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미지볼빨간사춘기의 불화설이 재점화됐다.

보컬 안지영이 전 멤버 우지윤의 인스타그램 계정 팔로잉을 끊었기 때문이다. 반면 우지윤의 팔로잉 목록에는 안지영의 계정이 그대로 남아있었다.

네티즌들은 "사이가 좋다면 굳이 SNS 팔로잉을 끊을 이유가 있겠냐"고 의문을 표시했다.

우지윤은 지난 4월 볼빤간 사춘기를 탈퇴했다. 그 이유로 두 사람의 불화설이 재기되기 시작했다. 우지윤이 팀 내 비중 등을 이유로 부당한 대우를 받아 탈퇴를 결심했다는 소문이 돈 것. 지난달에는 우지윤이 새 앨범 '오:써클' 수록곡 일부 가사로 안지영을 저격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도 불거졌다.

우지윤은 지난 19일 자신의 SNS 스토리에 "'도도'는 2019년에 작업해서 그 중 일부를 인스타그램에 게시했었다. 남은 일부가 메인으로 왔다"며 "'섬' 여기 작년 여름에 가이드 일절을 완성시킨 곡이다. 지금과 inst 이외에 다른 부분이 전혀 없다"고 밝혔다. 한 마디로 탈퇴 이전에 작업한 곡이라는 해명이었다.

안지영 역시 불화설에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최근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우지윤과 데뷔 때부터 지금까지 4년간 함께했다"며 "너무 많이 달려와 쉬고 싶다는 말을 많이 했다. 우리가 좋은 선택을 해서 가는 건데 불쌍한 사람을 만들고 억측을 하니 속상하고 화도 났다"고 속상한 마음을 드러낸 바 있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