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노민우-아야세 하루카, 열애설 부인했는데 이번엔 '결혼설'

SBS 뉴스

작성 2020.07.03 09: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노민우-아야세 하루카, 열애설 부인했는데 이번엔 결혼설
그룹 트랙스 출신 배우 노민우(34)와 일본의 톱 여배우 아야세 하루카(35)가 열애설을 부인한 가운데, 이번에는 두 사람의 '결혼설' 보도가 나와 이목을 끌고 있다.

일본 매거진 여성세븐은 지난 2일 아야세 하루카에게 2년간 비밀연애를 해 온 남성이 있고, 그가 한국에서 온 노민우라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아야세 하루카의 결혼 가능성까지 제기했다.

이 매체는 한 관계자의 말을 빌어 "작년 말부터 아야세 하루카가 도쿄올림픽 후에 결혼한다는 이야기가 돌았다"라고 전했다. 또 "아야세 하루카가 올림픽 스폰서 광고에 나오는 일종의 '올림픽 얼굴' 중 한 명이라, 올림픽이 끝날 때까지 사생활 변화는 금령이다. 그래서 올해 초 결혼 소식을 보도하려던 일부 언론이 있었는데, 결국 기사화되지 않았다"는 관계자 말도 덧붙였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산으로 도쿄올림픽이 연기되며, 아야세 하루카의 결혼 계획도 바뀌었다고. 이 매체는 "올림픽을 기다리지 않고 결혼을 하거나 약혼을 발표할 것이라는 설도 나온다"라고 전했다.

앞서 이 매체는 지난 1일 두 사람의 열애설을 먼저 보도했다. 지인의 소개로 만난 두 사람이 지난 2018년 7월 노민우가 제대한 이후부터 본격적으로 교제를 시작, 2년간 비밀 연애를 해오고 있다는 내용이었다.

열애설에 대해 양 측은 즉각 부인했다. 노민우와 아야세 하루카의 소속사는 각각 "친구 사이인 것은 맞지만 그 이상의 관계는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한편 노민우는 지난 2004년 트랙스 멤버로 데뷔한 후 2008년부터 배우로 전향해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활동을 이어왔다. 드라마 '파스타',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마이더스', '풀하우스 테이크2', '신의 선물-14일', '최고의 결혼' 등에 출연했다. 최근 출연작은 지난해 방송된 MBC 드라마 '검법남녀 시즌2'다.

아야세 하루카는 2001년 니혼 TV 드라마 '소년탐정 김전일'을 통해 데뷔한 후 드라마 '호타루의 빛',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 '백야행' 등 여러 작품을 통해 일본 국민배우로 자리매김했다. 한국에서도 인지도가 높은 배우 중 하나다.

강선애 기자  

(SBS funE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