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셸 위, 출산 10일 만에 골프 연습 시작

하성룡 기자 hahahoho@sbs.co.kr

작성 2020.07.01 10: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미셸 위 웨스트의 연습 장면 (사진=미셸 위 웨스트 소셜 미디어 사진 캡처, 연합뉴스)
▲ 미셸 위가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한 연습 장면

재미교포 골프 선수 미셸 위 웨스트가 출산 10일 만에 유모차를 끌고 골프 연습장으로 향했습니다.

위 웨스트는 자신의 SNS에 드라이빙 레인지에서 유모차를 뒤에 두고 연습하는 사진과 동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지난해 8월 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 사무국 임원인 조니 웨스트와 결혼한 위 웨스트는 지난 달 19일에 딸 매케나 카말레이 유나 웨스트를 낳았습니다.

그의 골프 연습 사진에 LPGA 투어 동료 선수들도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크리스티 커는 "지금 아기와 어디에 있는거야"라고 묻기도 했습니다.

미셸 위 웨스트가 유모차 안의 딸을 바라보는 모습
이 모습에 골프 위크는 "위 웨스트가 지난 5월 인터뷰에서 12월 US오픈 출전 가능성을 언급했지만 코로나19 확산세가 변수"라고 전망했습니다.

또 골프채널은 "만약 위 웨스트가 US오픈에 선수로 출전하지 않더라도 중계 부스에 앉을 수 있을 것"이라고 예측했습니다.

(사진=미셸 위 웨스트 소셜 미디어 사진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