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타] "단지 하라를 좋아해서"…故 구하라 잊지 못한 팬의 순애보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06.29 17: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단지 하라를 좋아해서"…故 구하라 잊지 못한 팬의 순애보
세상을 떠난 가수 故 구하라를 잊지 않고 꾸준한 애정을 보여주고 있는 한 팬이 화제입니다.

어제(2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나 홀로 구하라 갤러리를 지키고 있는 팬'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글쓴이는 "1월 말부터 현재까지 꾸준히 글을 올리며 구하라 갤러리를 지키고 있는 한 팬이 있다"며 디시인사이드 구하라 갤러리 게시판 캡처본을 올렸습니다. 
캡처본에 따르면 'Piano'라는 닉네임을 쓰는 한 팬은 단 하루도 빼놓지 않고 매일 꾸준히 구하라의 다양한 사진을 올리고 있었습니다.

그는 구하라에게 "날씨가 많이 풀렸다. 따뜻한 햇볕 보며 잘 지내길", "하라가 슬프지 않고 행복했으면", "하라 덕분에 나도 외롭지 않았다" 등 가끔 짧은 편지를 남기기도 했습니다. 
이에 한 누리꾼이 "왜 계속 사진을 올리느냐"고 물었고, 해당 팬은 "하라를 좋아하는 것 외에 별다른 이유가 있을까요?"라는 뭉클한 답변을 내놓기도 했습니다.

또 다른 누리꾼이 "Piano님의 사랑 정말 대단하시다. 보답받지 못할 수도 있는 일인데. 천국에 있는 구하라 님에게도 그 사랑이 전해질 것"이라는 글을 남기자, "보답은 이미 받았다. 하라가 존재했었단 것만으로 큰 보답이다. 하라 생각날 때마다 갤러리에 들러달라"고 답했습니다.
팬의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보다가 나도 눈물이 났다", "저분도 구하라도 행복했으면 좋겠다", "저런 팬이 있어 줘서 내가 다 고맙다" 등 훈훈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사진=디시인사이드 구하라 갤러리, 구하라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