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부, 스포츠 경기 관중 제한적 입장 허용키로

정부, 스포츠 경기 관중 제한적 입장 허용키로

허윤석 기자 hys@sbs.co.kr

작성 2020.06.28 17:09 수정 2020.06.28 17:3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부, 스포츠 경기 관중 제한적 입장 허용키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오늘(28일) 서울정부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브리핑을 통해 "프로 스포츠 경기에 관중이 제한적으로 입장할 수 있도록 허용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중대본은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에서는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다는 전제 아래 스포츠 행사에 관중이 제한적으로 입장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따라서 이르면 이번 주부터 프로야구와 축구, 골프 등 스포츠 경기에 관중이 일부 입장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프로스포츠 관련 협회들은 경기장 수용 규모의 30% 내외에서 관중을 입장시키고, 코로나19 사태 추이를 살피며 단계적으로 입장 인원을 늘릴 것으로 보입니다.

중대본은 코로나19 유행의 심각성과 방역조치의 강도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의 단계를 1∼3단계로 구분하기로 했습니다.

지금 시행 중인 '생활 속 거리두기'는 1단계에 해당한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만약 코로나19 상황이 악화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상향 조정되면 관중 동원은 금지됩니다.

2단계에서는 실내 50인 이상, 실외 100인 이상이 대면으로 모이는 모든 사적·공적 목적의 집합·모임·행사가 금지되는 만큼 프로스포츠 경기도 무관중으로 진행됩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