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SDF Diary Ep.7 김수현 SBS 기자 인터뷰

SDF Diary Ep.7 김수현 SBS 기자 인터뷰

류란 기자 peacemaker@sbs.co.kr

작성 2020.06.26 14:41 수정 2020.07.08 10: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SDF Diary Ep.7 김수현 SBS 기자 인터뷰
SDF Diary Ep.7 온(ON)택트 스토리 (2) 겪어본 적 없는 이야기: 공연이 끝나고 난 뒤

코로나19로 전 세계 공연장의 문이 하나 둘 닫혔습니다.

공연장과 예술 단체들이 생각해낸 아이디어는 '온라인 공연'이었습니다.

무관중 공연을 생중계하거나, 과거에 촬영해놓은 실황을 온라인에 공개하는 식이었습니다.

실제 공연장의 긴장감과 생생함을 따라올 순 없었지만, 비대면 세상에 지친 사람들에겐 이 모든 게 큰 위로로 다가갔습니다.

오랜 시간 공연을 취재해온 한 기자는 여기서 한 발자국 더 나아갔습니다.

어떤 공연들이 온라인에서 상영 중인지 일일이 찾아내 40편 가까운 기사를 쓴 것입니다.

퇴근 후 밤늦게까지, 공연 단체들의 홈페이지를 뒤적인 결과였습니다.

SDF 일곱 번째 다이어리는 SBS 보도본부 정책문화팀의 김수현 선임기자를 만나 '겪어보지 못한 세상'을 경험 중인 공연업계의 이야기를 들어봤습니다.



**매주 수요일, SDF가 지혜를 모으는 담론의 장을 펼칩니다**

SDF는 SBS가 사회공헌을 목적으로 만드는 지식나눔 플랫폼으로 우리 사회가 깊이 있게 봐야 할 화두를 주제로 선정하고 다양한 각도에서 들여다보며 혜안을 찾습니다.

SDF는 앞으로 SDF 다이어리를 통해 통찰과 실험으로 한발 앞서 미래를 내다보고 준비하고 있는 담대한 도전들을 소개함과 동시에 SDF를 만드는 과정에서의 고민과 도전을 기록하고 공유하면서 여러분과 의견을 나누고자 합니다.

지식을 나누고, 집단지성을 모으는 방식에는 어떤 고민과 변화가 있을지 SDF의 이야기를 구독으로 함께 해주세요.

▶ SDF 다이어리 구독하기

SDF 다이어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