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브스타] "당시 15살"…'미성년자 성폭행' 안셀 엘고트, 추가 폭로 이어져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06.22 16: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당시 15살"…미성년자 성폭행 안셀 엘고트, 추가 폭로 이어져
미성년자 성폭행 의혹을 받고 있는 할리우드 배우 안셀 엘고트가 "합의된 관계였다"고 해명했지만, 비슷한 피해를 입었다는 사람들의 추가 폭로가 등장했습니다.
안셀 엘고트는 어제(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최근 불거진 미성년자 성폭행 의혹에 대해 해명했습니다. 그는 "합법적으로, 합의된 상황에서 그녀와 만났고, 이별에 미숙했을 뿐"이라면서 "뒤늦은 사과에도 내 행동을 용납하기 어려울 거라는 건 알고 있다"고 심경을 밝혔습니다.

그는 이어 "내가 한 행동을 돌이켜보니 나 스스로가 역겹고 내 행동에 대해 몹시 부끄러움을 느낀다"며 사과의 뜻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앞서 개비라는 이름의 한 여성은 "17살 때 안셀 엘고트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했습니다. 엘고트와 찍은 사진을 증거로 공개한 이 여성은 "17살 생일을 이틀 앞둔 날 안셀 엘고트로부터 SNS 메시지를 받았다"면서 이후 만남이 이뤄진 뒤 성폭행을 당했고, 누드 사진도 요구받았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그는 "안셀 엘고트에게 나와 같은 일을 당한 여성이 더 있다는 것을 안다. 그들에게 혼자가 아니라는 것을 말해주고 싶다"고 덧붙였습니다.
안셀 엘고트는 이같은 개비의 주장을 부인했지만, 이후 추가 폭로가 잇따랐습니다. 한 여성은 트위터에 "16살 때 안셀 엘고트로부터 '나이 많은 남자를 만나본 적 있냐'는 메시지를 받았다"며 메시지 캡처본을 공개했습니다.
또 다른 여성은 "2014년 안셀 엘고트가 SNS 메시지로 호텔에서 키스를 하자고 했다"며 "당시 나는 15살이었다"라고 밝혔습니다. 

안셀 엘고트는 영화 '안녕, 헤이즐', '베이비 드라이버', '노벰버 크리미널즈' 등에 출연하며 국내에도 잘 알려진 배우로, 현재 추가 폭로와 관련해서는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사진=안셀 엘고트 인스타그램, 'gtfoshayne', 'mvsaaan' 트위터)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