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바로 매진된 500원 '비말 차단 마스크'…물 붓고 잘라보니?

조을선 기자 sunshine5@sbs.co.kr

작성 2020.06.05 16: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5일)부터 500원 짜리 비말 마스크 첫 판매가 시작됐는데, 판매 사이트 폭주로 마비가 됐습니다. 

비말 차단 마스크가 일반 보건용마스크보다 착용 시 호흡하기 편하다는 점 때문에 큰 관심을 받으며 구매자가 한꺼번에 몰렸기 때문인데요. 

업체 측은 "오전 10시 최대 150만명이 동시 접속했다"며 "현재 동시 접속량 증가로 서비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더운 여름, 날이 더워지는 만큼 기존 마스크보다 얇고 가벼우면서 바이러스나 침방울을 어느 정도 차단할 수 있는 제품으로 알려져 관심이 뜨거운데요. 

기존 KF80, 94 보건용 마스크는 대부분 4겹으로 이뤄져 있는데, 비말 차단용 마스크는 필터와 부직포 등 2겹으로 이뤄져 차단력이 KF75 수준으로 조금 떨어집니다.

다만 중량이 보건용 마스크의 절반 정도이고, 두께도 30% 수준으로 얇습니다. 네모난 모양 때문에 밀착이 잘 안 되는 수술용 마스크의 단점도 보완했습니다.

비말 차단 마스크는 장당 500원에 한 사람당 30장까지만 살 수 있습니다. 더운 날씨 속에 수요가 급증하며 당분간 품귀 현상이 예상됩니다.

SBS는 비말 차단 마스크를 직접 차보고, 물을 부어보고, 잘라보기도 했는데요. 영상으로 직접 보시죠. 

(구성 : 조을선, 촬영 : 한일상·유동혁, 편집 : 김희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