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박보검과 비교 당해 힘들어"...닮은꼴 고등학생 속앓이 이유는?

SBS 뉴스

작성 2020.05.26 16:3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박보검과 비교 당해 힘들어"...닮은꼴 고등학생 속앓이 이유는?
연예계 대표 미남 배우 박보검을 닮은 고등학생으로 인터넷에서 유명해진 고등학생이 속앓이를 하고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고등학교 3학년생 김민서(19) 군은 지난 25일 KBS Joy에 출연해 "박보검 씨가 화제가 될 때마다 SNS에 사람들이 찾아왔다."면서도 "솔직히 그렇게 닮은 건 아니지만 사진을 잘 찍어서 그런 얘기를 듣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사진 속 김민서 군은 박보검의 트레이드 마크인 싱그러운 미소를 닮아 있다. 여기에 박보검의 보조개와 헤어스타일까지 김민서 군이 닮아 놀라움을 줬다.

하지만 김군은 '박보검 닮은 꼴'이라는 관심 때문에 힘들다고 말하기도 했다. 김 군은 "솔직히 관심받으면 좋지만 비교가 되면서 못 생겼다는 생각이 들고, 심지어 1년 전에는 길거리에서 이유도 없이 뒤통수를 맞기도 했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방송 뒤 하루만인 26일 김군의 SNS에는 "박보검을 전혀 닮지 않았다."는 글이 쇄도했다. 이에 김군은 자신의 SNS에 "비꼬지 말라. 전날 컨디션이 안 좋아서 얼굴이 많이 부었다."고 해명하면서 "악플을 전부 고소하겠다."고 강조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