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월 영령들의 행진…발 아래 '전두환 갖가지 얼굴'

SBS 뉴스

작성 2020.05.16 15:54 수정 2020.05.16 21:3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5·18 40주년 기념일을 이틀 앞둔 16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거리에서 오월시민행진이 펼쳐져 시민들이 5·18 희생자의 모습을 인형으로 제작해 행진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5·18 40주년 기념일을 이틀 앞둔 16일 오후 광주 동구 금남로 거리에서 오월시민행진이 펼쳐져 시민들이 5·18 희생자의 모습을 인형으로 제작해 행진하고 있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광주 동구 상무관 앞에 전두환 전 대통령과 5·18을 폄훼하는 이들을 풍자하는 그림이 깔려 시민들이 밟으며 지나고 있다. 상무관은 1980년 5·18 당시 희생자 시신을 임시 안치하던 장소였다. 이미지 크게보기

광주 동구 상무관 앞에 전두환 전 대통령과 5·18을 폄훼하는 이들을 풍자하는 그림이 깔려 시민들이 밟으며 지나고 있다. 상무관은 1980년 5·18 당시 희생자 시신을 임시 안치하던 장소였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광주 동구 5·18 기록관 앞에 5·18 민주화운동을 폄훼·왜곡한 이들을 비판하는 내용의 작품이 설치돼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광주 동구 5·18 기록관 앞에 5·18 민주화운동을 폄훼·왜곡한 이들을 비판하는 내용의 작품이 설치돼 있다.



(SBS 뉴미디어부/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