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비원에 갑질 의혹' 입주민 고발…"고의 명백하다"

'경비원에 갑질 의혹' 입주민 고발…"고의 명백하다"

조성현 기자 eyebrow@sbs.co.kr

작성 2020.05.13 21:12 수정 2020.05.13 22: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입주민에게 갑질 피해를 당했다고 호소하며 극단적 선택을 한 고 최희석 씨를 추모하는 단체가 가해자로 지목된 입주민 A 씨를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이들은 "A 씨가 고인을 여러 차례 폭행하거나 모욕하는 등 범죄의 고의가 명확하다"며 처벌을 촉구했습니다. 

A 씨는 이에 대해 "지금은 고인의 명복을 빌 뿐"이라며 "기다리면 진실은 밝혀질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