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아사히 "아베, 수출 규제 즉각 철회하고 한일 관계 개선해야"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20.05.13 10:14 수정 2020.05.13 13: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日 아사히 "아베, 수출 규제 즉각 철회하고 한일 관계 개선해야"
일본 아사히신문은 아베 신조 내각이 지난해 한국에 대해 적용한 무역(수출)규제를 즉각 철회하고, 한일 관계를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진보 성향인 아사히는 13일 자 '코로나와 한일, 위기를 발판으로 협조를'이라는 제목의 사설에서 이같이 밝히면서, 지난 4월 총선에서 압승한 한국의 문재인 정부도 "남은 임기 동안 대일 정책에서 대담한 결단을 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신문은 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한 한국의 경험과 대책이 일본을 포함해 국제사회에 중요한 사례가 되고 있지만, 한일 양국 간에 "눈에 띄는 협력이 부족하고, 통탄스러운 상황이 계속되고 있다"고 진단했습니다.

그러면서 "한국에서 의료물자를 일본에 보내려는 움직임이 있다. 그러나 한국 정부는 일부 시민의 반대 운동을 의식하지 않을 수 없는 상황"이라며 "일본 정부도 한국에 지원요청을 하는 것에 신중한 자세를 굽히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신문은 한일 협력을 저해하는 배경의 하나로 역사 문제와 그로 인해 계속되는 갈등을 꼽았습니다.

그러나 코로나19 사태에 직면해 소모적인 논쟁에 빠져 있을 여유가 없다는 게 아사히의 주장입니다.

신문은 "양국 정부는 방역 문제의 정치화를 피해야 한다"며 "체면에 얽매이지 말고 정보를 공유하고 물자를 서로 융통하면서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이 위기를 오히려 한일관계 리셋의 계기로 삼는다"며 "그런 지혜를 짜냈으면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