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독일 Ifo연구소 "지난달 기업의 18%가 감원"

독일 Ifo연구소 "지난달 기업의 18%가 감원"

노동규 기자 laborstar@sbs.co.kr

작성 2020.05.12 00: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독일 Ifo경제연구소는 코로나19 사태로 지난달 독일 기업의 18%가 감원한 걸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연구소에 따르면 외식업의 58%, 호텔의 50%, 여행사의 43%가 종사자를 해고하거나 계약을 연장하지 않았으며 자동차 기업들도 39%가 감원을 실시했습니다.

지역별로는 바덴-뷔르템베르크주와 바이에른주에서 기업들이 각각 22%, 20% 일자리를 줄여 16개 연방주 가운데 감원한 기업 비중이 컸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