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불청' 계약 만료 앞둔 구본승♥안혜경 커플, 인사 대신 포옹

'불청' 계약 만료 앞둔 구본승♥안혜경 커플, 인사 대신 포옹

SBS 뉴스

작성 2020.05.06 00:1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불청 계약 만료 앞둔 구본승♥안혜경 커플, 인사 대신 포옹
계약커플 구본승과 안혜경이 마지막 여행을 떠났다.

5일에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계약커플로 마지막 여행을 떠나온 구본승과 안혜경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구본승은 오랜만에 찾아온 박형준과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그리고 그는 박형준의 애정사에 변화가 있는지 물었다. 이에 박형준은 "난 아무것도 없다"라고 했고, 그는 "너는?"이라고 물었다.

이어 박형준은 "아, 맞아. 너 요즘 계약커플이잖아. 계약기간 얼마 남았어?"라고 덧붙였다.

이에 구본승은 "이제 거의 끝이에요. 이번 여행까지"라며 이번 여행으로 계약이 만료되는 사실을 전했다.

그러자 박형준은 "그럼 이제 계약을 연장하는거냐"라고 물었고, 구본승은 "그런 건 모르겠는데 계약상으로는 마지막 여행이다"라고 답했다.

이후 안혜경이 등장했다. 안혜경은 앞선 방송에서 김형준의 이름을 박형준으로 잘못 쓰면서 소환이 된 박형준을 보며 팬심을 드러냈다.

이에 최성국은 "본승이하고도 인사해야지"라고 말했다. 그러자 안혜경은 구본승에게 달려가 포옹으로 인사를 대신했다.

이를 본 친구들은 "뭐 하는 거야 지금"이라며 놀랐고, 이런 모습에 적응을 못하는 박형준에게 최성국은 "요즘 분위기 많이 바뀌었다"라고 안심을 시켜 눈길을 끌었다.

(SBS funE 김효정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