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심재철 "추가재원 1조, 예산재조정으로 흡수하면 추경 심의"

심재철 "추가재원 1조, 예산재조정으로 흡수하면 추경 심의"

이기성 기자

작성 2020.04.26 15:5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심재철 "추가재원 1조, 예산재조정으로 흡수하면 추경 심의"
미래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는 26일 '코로나 재난지원금'의 추가 지급을 위한 재원 1조원에 대해 "예산재조정으로 흡수하면 내일부터 상임위원회 가동해 추가경정예산안(추경안)을 심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심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같이 발표하면서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당연히 상임위 예산심사 후 가동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정부가 제출한 하위 70% 지급 추경안의 재원(국채와 지방채 3조6천억원)을 100% 지급으로 확대하기 위한 재원을 전액 국채 발행이 아닌 기존 예산 항목 조정으로 조달할 경우 협조하겠다는 의미입니다.

당 대표 권한대행인 심 원내대표는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 체제로의 전환과 관련해 "'무기한 전권'은 명백한 오보"라며 "김종인씨가 제게 밝힌 견해는 아무리 늦어도 2022년 3월 대선 1년 전까지인 내년 3월까지는 대선 승리의 준비를 마쳐야 된다는 것이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김종인 비대위원장 내정자가 자신에게 "이 당이 대선을 치를 만한 여건이 됐다고 생각되면 미련 없이 떠나겠다", "나는 통합당을 도우려는 사람이다. (임기가) 1년보다 짧을 수도 있고, 할 일을 다했다고 생각하면 언제든 그만둘 수 있다"고 밝혔다고 심 원내대표는 전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