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엑스원 해체·드라마 편성 불발…김요한 "힘들었지만 좋은 경험, 앞으로가 중요"

엑스원 해체·드라마 편성 불발…김요한 "힘들었지만 좋은 경험, 앞으로가 중요"

SBS 뉴스

작성 2020.04.24 17:2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엑스원 해체·드라마 편성 불발…김요한 "힘들었지만 좋은 경험, 앞으로가 중요"
그룹 엑스원의 해체, 드라마 '학교2020'의 편성 불발로 최근 힘든 시기를 겪은 가수 김요한이 긍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24일 오후 KBS 2TV 새 음악 예능 '악(樂)인전'의 제작발표회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에서 진행됐다.

'악인전'은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은 음악 예능 버라이어티다.

Mnet '프로듀스X101'이 투표조작 논란에 휩싸이며 비록 해체를 맞았지만, 프로젝트 그룹 엑스원의 센터로 활약했던 김요한은 '악인전'에 막내로 합류, 다시 한 번 프로젝트 그룹을 만들어 나간다.

프로젝트 그룹 결성 노하우를 묻는 질문에 김요한은 "사실 노하우라 할 건 없고, 예전부터 TV로 봤던 좋아하는 선배님들과 함께 해 좋다. 저 스스로 열심히 하다 보면 좋은 결과가 나오지 않을까 싶다"며 "친하게 지내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김요한은 엑스원 해체에 이어, 남자주인공으로 캐스팅 된 드라마 '학교2020'의 KBS 편성이 불발되며 최근 여러 사건들로 속앓이를 했다.

"마음이 힘들 거 같다"는 질문에 김요한은 "사실 힘들었던 건 맞다"고 인정하면서도 "과거니까 잊어버리려 한다. 좋은 경험이 됐다고 생각하고, 앞으로가 더 중요하니까. 앞으로 잘 해나가려 한다"라고 씩씩하게 말했다.

[사진제공=KBS]



(SBS funE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