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WHO "코로나19, 정치쟁점화 말라"…트럼프 비판에 작심발언

WHO "코로나19, 정치쟁점화 말라"…트럼프 비판에 작심발언

유병수 기자 bjorn@sbs.co.kr

작성 2020.04.09 03:24 수정 2020.04.09 04: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WHO "코로나19, 정치쟁점화 말라"…트럼프 비판에 작심발언
세계보건기구 WHO는 코로나19 대응에서 중국 중심적이었다는 비판에 "바이러스를 정치 쟁점화하지 말라"고 강조했습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이 같은 비판에 대한 의견을 묻는 말에 작심한 듯 답했습니다.

그는 "만일 당신이 더 많은 시체를 담는 포대를 원한다면 그렇게 해라. 당신이 원치 않는다면 그럼 그것을 정치 쟁점화하는 것을 삼가라"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코로나19의 정치 쟁점화를 격리해라. 우리는 손가락질 하는 데 시간을 낭비해서는 안 된다"면서 "그것은 마치 불장난 같다"고 반박했습니다.

그는 "국가와 글로벌 차원에서 균열이 생기면 그때 바이러스가 성공하는 것"이라면서 "미국과 중국은 함께 이 위험한 적과 싸워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각국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에 맞서 단결하지 않으면 상황은 악화할 것이라면서 "이 바이러스를 억제하고 통제하기 위해 죽기살기로 싸우자. 그렇지 않으면 우리는 후회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테워드로스 사무총장은 아울러 트럼프 대통령의 WHO 분담금에 대한 발언에 대해서는 미국의 지원이 계속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지금까지 미국이 많은 지지를 보낸 데 감사한다"면서 "미국은 자신의 몫을 계속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