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브라질, 코로나19 사망자 급증…세계 10대 피해국에 근접

브라질, 코로나19 사망자 급증…세계 10대 피해국에 근접

유병수 기자 bjorn@sbs.co.kr

작성 2020.04.09 04:21 수정 2020.04.09 04: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브라질, 코로나19 사망자 급증…세계 10대 피해국에 근접
브라질에서 코로나19 사망자가 빠르게 늘어나면서 세계 10대 피해국에 근접하고 있습니다.

브라질 보건부에 따르면 지난달 17일부터 나오기 시작한 사망자가 전날까지 667명으로 늘어나면서 브라질은 전 세계에서 12번째로 사망자가 많은 국가가 됐습니다.

전날을 기준으로 브라질보다 사망자가 많은 국가는 이탈리아·스페인·미국·프랑스· 영국·이란·중국·벨기에·네덜란드· 독일·스위스 등입니다.

특히 전날에는 지난 6일보다 사망자가 114명 늘어나면서 코로나19 사태가 본격화한 이후 처음으로 하루 새 증가 폭이 100명을 넘었습니다.

사망자는 전국 27개 주 가운데, 북부 토칸친스주를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보고됐습니다.

확진자는 1만 3천717명이며, 남동부 상파울루주에서만 6천 명 정도가 보고됐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