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남자 프로농구 다음 시즌 샐러리캡 25억 원에 '동결'

하성룡 기자 hahahoho@sbs.co.kr

작성 2020.04.06 19: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남자 프로농구 다음 시즌 샐러리캡 25억 원에 동결
프로농구 2020-2021시즌 팀방 연봉총액 상한선인 샐러리캡이 지난 시즌과 같은 25억 원으로 동결됐습니다.

남자 프로농구를 주관하는 KBL은 서울 강남구 KBL센터에서 이사회를 열어 다음 시즌 샐러리캡을 25억 원으로 결정했습니다.

프로농구 샐러리캡은 2017-2018시즌 23억 원을 찍은 뒤 2018-2019시즌 24억 원, 2019-2020시즌 25억 원으로 매 시즌 1억 원씩 올랐습니다.

하지만 2019-2020시즌은 코로나19 여파로 정규리그를 마치지 못하고 중단돼 KBL은 물론 각 구단도 수입에 타격을 받았습니다.

이 때문에 차기 시즌 샐러리캡이 동결되는 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