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뺨 때린 아들에 흉기 휘두른 60대 어머니 검거

뺨 때린 아들에 흉기 휘두른 60대 어머니 검거

안희재 기자 an.heejae@sbs.co.kr

작성 2020.03.27 15:17 수정 2020.03.27 15: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뺨 때린 아들에 흉기 휘두른 60대 어머니 검거
식당에서 함께 술을 마시던 아들에게 흉기를 휘둘러 살해하려 한 혐의로 60대 어머니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인천 부평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66살 A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A씨는 오늘 새벽 2시쯤 인천시 부평구 산곡동의 한 식당에서 아들 46살 B씨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아들 B씨와 술을 마시다 말다툼을 벌이던 중 B씨가 A씨의 뺨을 때려 홧김에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복부 등을 다친 B씨는 근처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는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살인미수 혐의로 우선 입건했지만 살해 의도가 있었는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어떤 죄명을 적용할지 판단할 것"이라며 "구속영장 신청 여부도 추가 조사를 거쳐 결정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