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사방' 유료회원들 밝혀지나…가상화폐 거래소 압수수색

n번방 '빙산의 일각'

SBS 뉴스

작성 2020.03.26 16:24 수정 2020.03.26 17:1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인터뷰를 인용보도할 때는 프로그램명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을 정확히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SBS에 있습니다.

■ 방송 :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월~금 (14:00~16:00)
■ 진행 : 주영진 앵커
■ 대담 : 김태현 변호사
--------------------------------------------

● n번방으로 떨고 있는 자 그리고 쫓는 자

김태현/변호사
"n번방 사건, 피의자 인격·방어권 중요한 가치 아냐"
"암호화폐 거래소 내역 확인…공범 잡기 위한 첫 단계"
"성 착취 범죄, 법정형 한도 내 중한 형 처벌해야"

※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SBS 뉴미디어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