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전경련 "IMF보다 심각…전 세계 경제가 바이러스 앓이"

[영상] 전경련 "IMF보다 심각…전 세계 경제가 바이러스 앓이"

조도혜 에디터

작성 2020.03.25 18: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코로나19로 촉발된 경제 위기는 과거 외환위기나 글로벌 금융위기와는 차원이 다른 위협"이라며 15개 분야 54개 과제를 제언했습니다.

권태신 부회장은 오늘(25일)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긴급회의에서 "전 세계 경제가 같이 바이러스를 앓고 있어 우리의 기존 수출전략과 국제 공조 정책만으로는 한계가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권 부회장은 가장 시급한 과제로 한시적 규제유예와 기업활력법(원샷법) 적용 대상 확대, 주식 반대매매 일시 중지를 꼽았습니다. 

기업활력법은 기업이 사업재편을 할 때 절차 간소화, 규제 유예 등 특례를 부여하는 법입니다.

이외에도 대형마트 휴일 영업 허용, 납품업체 요청에 의한 가격할인행사 활성화, 주 52시간 근로 예외 확대 등도 건의했습니다.

허창수 전경련 회장은 "기업들도 경제 위기 상황이지만 일자리를 지키고 계획된 투자도 차질없이 추진하겠다"며 "조속한 대책 마련과 빈틈없는 집행을 통해 경제 회복의 새로운 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장운석, 영상편집: 이은경)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