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k] 손석희 "조주빈, 테러 협박하며 금품 요구"…JTBC 입장 발표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0.03.25 16:58 수정 2020.03.25 17: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손석희 "조주빈, 테러 협박하며 금품 요구"…JTBC 입장 발표
손석희 JTBC 대표이사가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에 지속적인 협박을 당해왔다고 밝혔습니다.

오늘(25일) JTBC가 발표한 입장문에 따르면, 조 씨는 자신을 흥신소 사장이라고 속여 손 사장에게 접근했고 이후 손 사장과 법적 분쟁 중인 프리랜서 기자 김웅 씨의 사주를 받은 척, 자신이 직접 김 씨와 대화를 나눈 것처럼 조작한 텔레그램 문자 내용을 제시했습니다.

문자에는 김 씨가 손 사장이나 그의 가족을 해치기 위해 자신에게 이미 돈을 지급했다는 내용 등이 있었고, 조작 정도는 매우 정교하고 치밀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손 사장이 "사실이라면 계좌내역 등 증거를 제시하라"고 하자 조 씨는 금품을 요구했고, JTBC는 증거확보를 위해 손 사장이 금품을 건넨 적이 있다는 점도 밝혔습니다.

그러나 조 씨는 요구한 증거들을 제시하지 않고 잠적한 후 검거됐습니다.

앞서 조주빈은 포토라인에서 "손석희 사장님, 김웅 기자님, 윤장현 시장님을 비롯해 저에게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고 언급했습니다.

윤장현 전 광주시장 역시 그의 사기 행각에 연루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피해 여성들에게 단 한 마디 사과 없이 세 사람의 이름만 언급했던 조주빈은 현재 서울중앙지검으로 송치돼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영상] 조주빈
'뉴스 픽' 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